로고

포스코 포항제철소, 안전보건 상생협력 우수기업으로 선정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기업 간 자율적인 안전보건 상생협력 활동 우수기업에 포항제철소 선정

포항제철소는 협력업체와의 안전보건 매칭활동을 통해 파트너사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에 크게 기여

기사입력 2024/03/01 [16:27]

포스코 포항제철소, 안전보건 상생협력 우수기업으로 선정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기업 간 자율적인 안전보건 상생협력 활동 우수기업에 포항제철소 선정

포항제철소는 협력업체와의 안전보건 매칭활동을 통해 파트너사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에 크게 기여

이용준 | 입력 : 2024/03/01 [16:27]

[팩트경북=이용준 기자]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천시열)가 고용노동부 장관이 주관하는 ‘대·중소기업 안전보건 상생협력’ 우수기업으로 선정다.

▲ 고용노동부 장관 시상식 악수.    

 

29일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정부 관계자, 유관기관 인사, 그리고 2023년 상생협력 활동에 참여한 100여 개의 기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우수기업 시상식 및 상생협력 활동 확산 협약식을 진행했다.

 

대·중소기업 안전보건 상생협력 활동은 정부가 지원하는 사업으로 기업과 협력업체간 자율적인 상행협력 활동을 수행하여 산업재해를 예방하고 안전보건관리 수준을 향상시키는데 목적이 있다. 이 사업은 기업간의 자율적인 연대를 통해 우수 안전보건 상생협력 모델을 확산시키고자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2023년 부터 시행하고 있다.

▲ (왼쪽부터 포항제철소 박상욱 안전환경부소장, 고용노동부 이정식 장관, 화인텍 구헌록 대표이사.    

 

우수기업으로 선정될 경우, 차기년도의 고용노동부 정기점검 및 감독대상에서 제외되는 혜택이 주어진다. 이는 산업안전보건 자율실천기간 혜택의 일환으로, 기업의 자발적인 안전보건 관리 노력을 인정하고 장려하기 위한 조치이다.

 

포항제철소는 2023년 8월 협력업체인 청인, 화인텍, 세영기업 3개사와 상생협력 매칭활동을 시작하여 10월까지 총 42회의 컨설팅 및 안전교육을 지원하였다. 이를 통해 파트너사에 위험성평가 기법을 전수하고 안전 실행력을 강화시키는 등 파트너사 안전보건관리체계를 구축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또한, 포항제철소는 가스측정기, 전자동 혈압계, 절상방지토시 등의 안전보건 물품을 지원하였으며, 포항제철소 전체 45개 파트너사의 임원 및 안전팀장을 대상으로 상생협력사업 및 중대재해처벌법을 설명하는 세미나를 열어 사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다. 2024년에는 7개 파트너사와 함께 상생협력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고용노동부는 해당사업에 참여한 100여개 기업체의 안전보건 상생협력 활동내용과 수행실적 등을 종합 검토한 결과, 포항제철소를 2023년 안전보건 상생협력 활동 우수기업으로 선정했다.

 

고용노동부 이정식 장관은 시상식에서 “정부, 기업체 모두 함께 상생과 협력의 파트너십을 발휘해야 현장의 안전을 변화시킬 수 있다”고 말하며 “이번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포항제철소와 같이 대기업들이 협력업체의 안전보건 역량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산업현장의 안전문화를 한층 강화해 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천시열 포항제철소장은 2024년 취임사에서 "제철소의 안전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직영은 물론이고 파트너사, 용역사 등 전 직원들의 적극적인 동참이 있어야 한다"고 전하며 "직책자는 내 관리 영역에서 작업하는 모든 직원의 안전을 지켜야 하며, 사소한 지적보다 칭찬을 통하여 긍정적이고 자주적인 현장 안전 분위기를 만들어 가자고 "고 당부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