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산시, 의료공백 최소화 위해 '보건의료협의체'간담회 개최

진료공백 장기화 대비 비상진료 추가대책 의견수렴 및 대외소통

기사입력 2024/03/04 [17:43]

경산시, 의료공백 최소화 위해 '보건의료협의체'간담회 개최

진료공백 장기화 대비 비상진료 추가대책 의견수렴 및 대외소통

박진환 기자 | 입력 : 2024/03/04 [17:43]

▲ 경산시청


[팩트경북=박진환 기자] 경산시는 4일 이강학 부시장 주재로 지역 보건의료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현 의료계 집단행동에 따른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산시 보건의료협의체'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경산시보건소, 경산소방서, 국민건강보험공단 경산 청도지사, 경산시의사회, 치과의사회, 한의사회, 약사회, 간호사회 단체장과 지역 의료기관 경산중앙병원, 세명병원, 경북권역 재활병원 등 의료계 전문가 및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하여 ▲지역 응급의료기관의 24시간 비상연락체계 유지 ▲비응급환자 응급실 구급차 이용 자제 당부 ▲응급 환자 발생 시 신속하고 원활한 환자이송 전원 ▲개원의 집단행동 동참을 자제하여 줄 것을 논의했다.

시는 의료계 집단행동 이후 경산시보건소 비상진료대책에 따라 응급 의료·비상진료체계 운영 현황을 점검하고, 진료공백 장기화에 대비한 비상진료 추가 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하고 있다. 또한 환자 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해 비대면 진료를 확대 운영하고, 동네 문 여는 의료기관과 약국 현황 및 운영시간을 실시간으로 안내 중이다.

이강학 부시장은 "의료계의 집단행동으로 시민들의 우려가 큰 만큼 유관기관과 의료현장인 병원 간의 긴밀한 협조로 의료공백 최소화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고 "앞으로 보건의료협의체와 소통·협력을 통해 비상시국을 타개하고 시민 모두가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